광주광역시 1만여㎡ 규모 드론공원 만든다
광주광역시 1만여㎡ 규모 드론공원 만든다
  • 이종진 기자
  • 승인 2019.09.18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지방국토관리청과 업무협약... 북구 대촌동 시민의 숲 부근

[무인이동체 이종진 기자] 광주광역시 북구 대촌동 시민의 숲 부근에 1만343㎡ 규모의 드론공원을 만든다.

18일 광주시는 드론의 저변 확대와 레저 활동을 위해 익산지방국토관리청, 북구와 '드론공원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시는 재정 투자를 하고 익산국토청은 하천부지 내 점용 허가, 북구는 공원 조성과 활성화를 맡는다.

현재 공원 부지에는 5월부터 자격증을 보유한 전문가가 운영하는 드론 비행 연습장이 운영 중이다.

연습장을 확대해 시민을 대상으로 체험 행사를 운영하고 지역 드론 관련 기업의 시험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시는 공원을 초경량 비행 장치의 실기 시험장으로 활용하려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시험장 지정 여부를 협의하고 있다.

시험장으로 지정받으면 시민들이 드론 자격증을 취득하려 전남 순천, 장흥 등으로 가는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드론을 지역 특화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31사단,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드론산업진흥협회, LIG넥스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손경종 광주시 전략산업국장은 "드론을 쉽게 접하고 즐길 수 있는 인프라로 시민의 숲의 물놀이장, 야영장과 연계해 풍부한 즐길 거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종진 기자 leej@ku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