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과학관, 보고 듣고 느끼는 진로체험 교육 실시
중앙과학관, 보고 듣고 느끼는 진로체험 교육 실시
  • 이종진 기자
  • 승인 2019.05.15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인이동체 이종진 기자] 국립중앙과학관(관장직무대리 임승철)은 전국의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진로체험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진로체험 교육은 5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가며, 올해 말까지 110여 개 학교·단체에서 11,000여 명이 참여한다.

진로체험 교육은 자유학년제 중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진로직업체험과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진로특강으로 구성되며, 올해는 두 가지 유형을 동시에 체험할 수 있는 종일과정을 개설하여 본격 시행한다.

진로직업체험은 주제선택형으로 미래의 과학기술 관련 진로·직업을 탐색할 수 있는 미래직업과정, 다양한 컴퓨팅 사고력 증진을 위한 창의융합소프트웨어과정, 개인의 상상력과 창의력개발을 연계한 메이커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진로특강은 사회적 인지도가 높은 인사를 초빙하여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미래유망기술을 소개하고 진로 선택에 필요한 다양한 형태의 강연을 제공한다.

특히, 매주 금요일을 ‘과학관 진로체험 하는 날’로 지정하여, 하루 동안 지난해 12월 개관한 미래기술관을 관람하고 동시에 진로특강을 듣고 진로직업을 체험해보는 과정(보Go~듣Go~체험하Go : 3Go 진로체험)을 개설, 학생들이 스스로 문제를 찾고 진로탐색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종진 기자 leej@ku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