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A, 우즈베키스탄 중앙부처 공무원 대상 초청연수
NIA, 우즈베키스탄 중앙부처 공무원 대상 초청연수
  • 최재우 기자
  • 승인 2019.04.16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인이동체 최재우 기자] 한국정보화진흥원(이하 NIA)과 한국국제협력단(이하 KOICA)은 ‘우즈베키스탄 선임연구원 및 중간관리자를 위한 ICT역량 강화 초청연수’ 입교식을 오늘(16일) 서울 타워 8에서 개최한다.

이번 연수는 ICT를 활용해 행정 시스템과 대국민 서비스를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개선하고자 우즈베키스탄 정부가 한국 정부에 요청한 것으로 2017년부터 올해까지 총 3개년 간 실시했다.

우즈베키스탄의 법무부, 정보통신부, 재정부, 총무부, 조세위원회 등 중앙부처 과장급 공무원 18명이 참석하며, 16일부터 27일까지 2주간 운영된다.

연수과정에서는 한국의 의료 정보시스템, 형사사법포털, 출입국 관리 시스템 구축사례를 우즈베키스탄에 공유함과 동시에 빅데이터, 5G 등 신기술을 활용한 대국민 행정서비스 구축사례, 디지털경제시대 정부의 역할 등에 대해서도 교육해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혁신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연수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전문가 강연, 현장방문 프로그램, 실습 프로그램(전자정부 마스터플랜 수립), 발표 및 토론 등 다양한 교육방법론을 적용할 예정이다.

오강탁 NIA 글로벌협력본부장은 “이번 초청 연수를 통해 한-우즈베키스탄 간 ICT/전자정부 분야의 협력이 더욱 증진되고 발전되길 바란다.”며 “한국의 전자정부 성공 요인 및 사례 전수 등을 통해 우즈베키스탄의 ICT/전자정부 수준이 한 단계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재우 기자 choi@ku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