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이동체(UVnews) 출범에 즈음하여
무인이동체(UVnews) 출범에 즈음하여
  • .
  • 승인 2019.02.26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류는 전쟁시엔 보다 안전하고 빠른 정복수단으로, 평화시에는 상호 소통과 물자왕래를 위한 교류수단으로 부단히 이동체 기술을 발전시켜 왔습니다.

따라서 오늘날 자동차와 선박, 항공기로 대표되는 육해공의 유인 이동체는 인류의 과학기술 정수가 집약돼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인류는 여기에 멈추지 않았습니다. 더 빠르고, 더 안전하고, 더 편리한 이동수단으로의 진화는 지금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인터넷과 스마트폰으로 대표되는 3차산업혁명시대에서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으로 대표되는 4차산업혁명시대로, 유인이동체 시대에서 무인이동체 시대로 끊임없이 나아가고 있습니다.

인간의 제어없는 무인이동체시대의 도래는 인류역사에서 또 다른 도약의 전환점을 마련하게 될 것입니다.

앞으로 무인이동체 기술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5G초고속통신망, IoT(사물인터넷)과 각종 시스템제어 및 항법기술이 집약되면서 육해공 어디든 공간의 제약을 뛰어넘어 스스로 움직이는 무인체로 발전해 나갈 것입니다.

이에 '무인이동체(UVnews)'는 인터넷신문으로 무인이동체 및 ICT산업의 발전을 통해 국가의 성장과 국민의 생활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탄생했습니다.

본지는 무인이동체 산업발전에 필요한 규제완화, 관련 법과 제도를 정비할 수 있도록 문제를 제기하고 대안을  모색하고자 합니다.

이와 함께 국내 산업의 기술경쟁력 제고를 위해 관련 글로벌 기술동향을 국내에 소개하고 국민의 피부와 와 닿는 4차산업혁명이 될 수 있도록 산업계의 동향 및 다양한 행사 보도와 함께 관련 신제품 소식을 상세히 소개하겠습니다.

또한 4차산업혁명을 이끌고 있는 각 계 주요 인물과 인터뷰를 통해 업계와 국민이 현안과 이슈를 공유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이와함께 정부와 국회와 정부가 산학연이 함께 무인이동체 산업의 오늘을 진단하고, 미래를 선도할 수 있도록 창의적인 포럼과 세미나도 진행할 계획입니다.

본지는 무인이동체 관련 중소기업이 중견기업으로, 중견기업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언론으로서 맡은 바 소임을 다할 것입니다.

 

. uvpress@ku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